향동지구 매머드급 복합시설, ‘DMC 플렉스 데시앙’ 주목

향동지구에 매머드급 규모의 복합시설이 들어선다는 소식이다. 태영건설은 경기도 고양시 향동지구 도시지원시설용지 9블록에서 ‘DMC 플렉스 데시앙’ 을 6월 분양할 예정이다. 연면적 143,457.52㎡에 지하 2층 ~ 지상 20층 규모로, 지식산업센터와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된다.

 

단지가 들어서는 향동지구는 대지면적 122만 여㎡ 부지에 총 사업비 1조 9569억원을 투입, 계획인구 2만3232명·총 8933가구 규모로 계획된 택지개발지구다. 주거·업무·상업 등의 인프라 구축이 활발히 진행 중인 만큼, 향후 경기도 서북부를 대표하는 자족도시로의 발전 가능성이 높게 점쳐진다.

 

‘DMC 플렉스 데시앙’ 은 향동지구 내에서도 주요 입지에 들어선다. 특히, 사통팔달 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자유로·제2자유로·강변북로·내부순환도로 등을 통해 수도권 전역으로의 접근성이 우수하고, 서울문산고속도로·수도권 제1순환도로 등을 통해 인근 지역으로도 쉽게 오갈 수 있다. GTX-A (예정) 을 필두로, 고양선 향동지구역 신설 등 교통망 확충사업도 다수 예정돼 있다.

 

우수한 입지적 장점에 기반, 기업체 중심의 배후수요도 풍부하다는 평가다. 상암DMC를 비롯, 마곡지구·덕은지구 등이 가까워, 인근 지역에서의 수요 유입이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고양시 내 입주해 있는 6만 개 이상의 사업체가 잠재수요로 거론되며, 다수의 택지개발지구가 가까운 만큼, 직주수요도 무궁무진할 것으로 기대된다.

 

높은 미래가치도 지녔다. 사업지 인근으로 판교테크노밸리의 2.7배 규모인 창릉신도시가 들어선다. 스타트업 기업 지원시설을 비롯, 복합문화센터 등이 건립되며, 향후 개발 완료 시 9만명에 달하는 고용 효과가 추산되는 만큼, 업무 네트워크 형성을 위한 관련 업종의 입주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방송·영상·웹툰 등을 총망라한 지적재산 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가 오는 2024년 개발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덕은동 일원에 상암 DMC와 연계되는 미디어복합타운 개발을 목적으로 조성되는 고양 덕은 도시개발사업과, 수색역세권 개발계획도 진행 중이다. 향후 개발이 완료되면, 수색역 일대는 쇼핑 및 문화·숙박·비즈니스 등의 기능을 갖추게 될 전망이다.

 

‘DMC 플렉스 데시앙’ 에는 입주 기업들의 비즈니스 편의를 극대화하는 특화설계가 다수 적용된다. 우선, ‘Door to Door’ 시스템을 비롯, 5층까지 한번에 진입 가능한 1way 드라이브 인 시스템 등을 도입, 제조기업의 비즈니스 편의를 더했다. 또한, 물류이동 속도와 근무 쾌적성을 높이는 최고 6m의 높은 층고 설계를 선보일 방침이다. 스텝가든 오피스·D-큐브 오피스 등 다양한 형태의 업무시설 등으로 구성돼, 기업체들의 선택 폭을 넓힌 점도 가치를 더하는 요소다. 이밖에 입주 직원들이 이용할 수 있는 라운지 힐링 휴게공간을 필두로, 테라스 가든·19층 스카이 브릿지 커뮤니티 등 휴게특화 커뮤니티도 다수 마련된다.

 

규제 반사이익도 기대된다. 아파트 등 주택시장을 겨냥한 정부의 강도 높은 부동산 대책이 잇따라 발표되는 가운데, 상대적으로 규제에서 자유로운 지식산업센터 위주로 구성된다. 청약이나 전매 등의 제한이 없고, 분양금액의 최대 90%까지 대출이 가능해, 소액으로도 투자할 수 있다. 오는 2022년 말까지 재산세 및 취득세 등 세제 감면 혜택도 제공된다.

 

지하 2층 ~ 지상 1층에 들어서는 상업시설 ‘라트리에 DMC’ 는 북유럽 핀란드를 연상시키는 이국적인 디자인 요소를 적용, 방문객들에게 이색적인 경험을 선사할 전망이다. 상층부 입주 기업체 중심의 종사자를 도보권 고정 소비층으로 확보할 수 있고, 향동지구 내 거주수요도 흡수할 수 있어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분양 관계자는 “최근 정부의 부동산 시장 규제가 수도권을 넘어 전국으로 영향력이 확대되면서, 상대적으로 규제 영향이 덜한 수익형 부동산 등지로 수요 쏠림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며 ” ‘DMC 플렉스 데시앙’ 은 규제 영향이 없고, 각종 세제 감면 혜택을 제공하는데다, 기업체 수요를 적극 반영한 상품성을 갖추고 있는 만큼, 기업체들 간 선점경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고 덧붙였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은평구 수색동 72-13번지에 위치해 있다.

디지털전략부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215&aid=0000961040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